와콤, 액정 타블렛 렌탈 비즈니스 강화
와콤, 액정 타블렛 렌탈 비즈니스 강화
  • 데일리문화
  • 승인 2021.03.30 0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와콤 타블렛 렌탈 서비스를 이용 중인 ‘서울웹툰아카데미’ 전경

세계적인 타블렛 전문 기업 와콤(Wacom)의 한국법인 한국와콤(대표 김주형)이 학교, 학원 등 창작 교육기관과 다양한 콘텐츠를 제작하는 스튜디오 등에서 와콤 액정 타블렛 렌탈 서비스가 활성화되면서, 향후 기관 또는 기업 고객 대상의 타블렛 렌탈 비즈니스를 적극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와콤은 지난해부터 웹툰, 만화, 일러스트 등 창작 관련 학원 또는 교육기관과 콘텐츠 제작 전문 스튜디오 기업 등을 대상으로 와콤 액정 타블렛 신티크프로와 신티크 제품 위주의 렌탈 비즈니스를 진행하고 있다. 고성능 액정 타블렛을 대량으로 구비하는 데에 큰 비용이 한꺼번에 드는 것에 반해 렌탈 서비스를 이용하면 월 정액으로 비용 처리가 가능하고, 프로젝트 단위로 작업이 진행되는 제작사의 경우에도 일정 기간에만 쓰고 반납하는 렌탈 프로그램을 선호한다. 타블렛이 대규모로 필요한 다양한 기업 및 기관들에서 합리적인 방법으로 고가의 액정타블렛을 활용할 수 있는 렌탈 서비스에 대한 수요는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와콤 타블렛 렌탈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는 주요 교육기관으로는 서울웹툰아카데미, 애니포스, 씨앤씨 미술학원 등 웹툰 교육기관과 울트라미디어, 엠스토리허브, 케나즈, 플럼비, 스튜디오 그리핀 등의 웹툰 제작사들이 있다. 서울 성수동에 위치한 웹툰 전문 교육기관인 서울웹툰아카데미는 실제 웹툰 작가들이 선호하는 크기의 액정타블렛 ‘와콤 신티크22’ 총 130대를 아카데미 내 디지털 실기실 4곳에 대규모 구축했다.

서울웹툰아카데미 이종규 학장은 “와콤 신티크22 총 130대가 디지털실기실 4곳에 전면적으로 구축돼 있어 학생 1명당 1대의 와콤 타블렛으로 작업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했다”며 “렌탈 서비스를 이용하면 상대적으로 비용 효율적으로 디바이스를 손쉽게 관리할 수 있으며 특히 학생들이 최신 제품을 가장 좋은 성능으로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라고 말했다.

한국와콤 김주형 대표는 “세계적으로 웹툰의 영향력이 커짐에 따라 웹툰, 만화, 일러스트 등 창작 관련 교육기관과 전문 스튜디오가 늘어나면서 고성능 창작 장비 구축에 대한 필요성도 커지고 있다”며 “이에 와콤은 기업 고객들의 니즈에 맞춰 보다 효율적으로 고성능 액정타블렛을 도입할 수 있도록 와콤 타블렛 렌탈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기업 고객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B2B 시장을 적극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와콤 타블렛 렌탈 서비스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와콤 블로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