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썸플레이스, ‘컬래버 마케팅’으로 MZ세대 잡는다
투썸플레이스, ‘컬래버 마케팅’으로 MZ세대 잡는다
  • 데일리문화
  • 승인 2019.11.20 1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리미엄 디저트 카페 투썸플레이스는 올 가을 라인프렌즈의 글로벌 밀레니얼 인기 캐릭터 BT21과 손잡고, 시즌 음료 3종과 피규어 스텐컵 7종을 출시했다. 또 연말 시즌에 맞춰 BT21 캐릭터가 디자인된 ‘2020 데일리키트’도 야심 차게 선보였다.

밀레니얼 세대란 1980년대 초반에서부터 2000년대 초반에 출생한 세대를 가리키는 말이다. 청소년 때부터 인터넷을 사용해 모바일, SNS 등 정보기술에 능숙하다는 특징이 있다. 이들은 트렌드에 민감하면서도 자신만의 개성을 드러내는 데 주저하지 않는다.

유통업계는 밀레니얼 세대를 겨냥한 마케팅 활동으로 이색 조합을 이룬 컬래버 마케팅을 선보이고 있다. 각 브랜드만의 독자성은 유지하되 색다른 감성과 비주얼로 SNS상에서 이목을 집중시켜 보다 빠르게 소비자들의 반응을 이끈다.

투썸플레이스가 9월 말 BT21과 협업해 선보인 시즌 음료 3종은 나이 불문하고 누구나 즐길 수 있도록 논커피(Non coffee)로 기획됐다. 우유와 차(茶)를 베이스로 그 위에 치즈크림폼을 풍성하게 얹었다. 고소함과 짭조름함을 동시에 느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음료와 치즈크림폼이 층을 이뤄 극강의 비주얼까지 갖추며 밀레니얼 세대의 미각과 시각을 사로잡는다. 히비스커스·사과·복숭아의 맛과 향이 복합적인 ‘치즈크림 후르츠 피치 티’와 딸기의 상큼함과 달콤함이 함께 느껴지는 ‘치즈크림 스트로베리 라떼’, 진한 초콜릿맛이 매력인 ‘치즈크림 초콜릿 라떼’ 등 시즌 음료 3종은 달달함과 짭조름한 치즈의 만남으로 완벽한 ‘단짠’의 조화를 이룬다.

협업 제품 ‘BT21 캐릭터 피규어 스텐컵’은 BT21 캐릭터인 코야(KOYA), 알제이(RJ), 슈키(SHOOKY), 망(MANG), 치미(CHIMMY), 타타(TATA), 쿠키(COOKY)의 첫 영문 이니셜이 인쇄되어 있는 스테인리스 컵과 BT21 캐릭터 실리콘 피규어 리드가 세트로 구성됐다. 캐릭터 별 개성과 고유의 특색을 반영하여 개인의 취향에 맞게 컬렉션을 선택할 수 있게 한 것이 특징이다. BT21 캐릭터 피규어 스텐컵은 투썸의 커피 및 음료 구매 시 1만원에 구매 가능하며, BT21 캐릭터 피규어 스텐컵만 단품으로 구매 시에는 1만2000원이다.

투썸플레이스는 제품의 기능은 물론 가치를 중요시하는 밀레니얼 세대의 특징에 착안해 11월 1일 ‘BT21’과의 두 번째 협업 제품 ‘2020 데일리키트’를 선보였다. 2020 데일리키트는 다가오는 새해 준비를 하는 장인과 학생들이 필요로 하는 7가지의 문구제품을 하나의 세트로 구성한 상품이다. 지난해 다양한 제품으로 인기를 얻은 데일리키트 시즌2버전으로 올해는 위트 넘치는 ‘BT21’의 캐릭터가 디자인돼 한정판 캐릭터가 가진 소장 가치를 더했다. 구성품은 다이어리(플래너)를 비롯해 데스크매트, 캘린더, 위클리 스케줄러, 메모지, 실리콘 파우치, 모나미 153 볼펜으로 소비자들의 다양한 취향을 고려해 모던(Morden)과 펀(fun) 콘셉트 2종으로 출시됐다. 가격은 2만9000원이며, 투썸 전국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