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룸, 침대처럼 포근한 소파 신제품 ‘플롭’ 출시
일룸, 침대처럼 포근한 소파 신제품 ‘플롭’ 출시
  • 데일리문화
  • 승인 2022.04.11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룸이 출시한 신제품 플롭(PLOP) 소파

퍼시스그룹의 생활가구 전문 브랜드 일룸이 거실을 가족이 함께 모여 쉴 수 있는 휴식 공간으로 만들어주는 소파 신제품 ‘플롭(PLOP)’을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집에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며 거실을 휴식 공간 혹은 취미 공간으로 사용하고자 하는 소비자 니즈가 증가하고 있다. 일룸이 새롭게 선보인 소파 시리즈 플롭은 모듈형 구성으로 자유로운 배치가 가능해 거실을 사용자의 취향 및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공간으로 구현해준다. 거실에서 생활하는 시간이 길고 다양한 활동을 즐기는 소비자들에게 알맞은 제품이다.

일룸의 플롭은 ‘퐁당(PLOP)’이라는 뜻으로, 침대 같은 포근함을 안겨주는 푹신한 쿠션 타입의 모듈형 소파 시리즈다. 이중 쿠션이 적용돼 매트리스 위에 토퍼를 올린 것과 같은 쿠셔닝을 자랑한다. 여기에 오리털처럼 가볍고 소프트한 에어필 마이크로 다운 내장재를 적용해 뛰어난 탄력 회복성으로 균일한 착좌감을 제공한다. 게다가 등쿠션 뒤로 원형 쿠션을 연결해 로우백 소파의 간결한 디자인은 그대로 유지하면서도 기댔을 때는 미드백 정도의 높이로 편안하게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일룸 플롭은 베이직한 컬러와 디자인으로 누구나 쉽게 홈 스타일링할 수 있다. 플롭은 공간에 따뜻함과 차분함을 더해주는 △웜 브리즈 △그레이 아울 △런던 스톤 등 3가지 컬러로 출시돼 어느 공간에나 잘 어울린다. 모듈은 △3인 △4인 △스툴 등 총 3가지로 구성됐으며, 히든형 연결 브라켓이 적용돼 사용자가 손쉽게 모듈을 조립 및 분리할 수 있다. 모듈 단독 사용 시에는 브라켓을 옆으로 돌려 숨길 수도 있으며, 소파 뒷면까지 깔끔하게 마감해 벽에 붙여 사용하거나 거실 중앙에 두고 사용해도 좋다.

일룸 플롭은 관리도 편리하다. 소파의 좌방석 및 등쿠션은 패브릭 커버 분리가 가능할 뿐만 아니라 스페인 아쿠아클린사의 기능성 패브릭이 적용돼 아이가 흘린 주스, 물감, 볼펜 등 일상생활에서 발생하는 얼룩을 물로 손쉽게 제거할 수 있다. 결이 보이지 않을 정도로 촘촘한 플로킹 방식의 원단으로 반려동물의 발톱에 걸리거나 뜯길 위험이 적어 반려동물과 함께 사는 가정에서도 안전하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일룸 브랜드 담당자는 “일룸 플롭은 모듈형 가구의 장점을 극대화한 제품으로 공간과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다양한 조합이 가능하고 소프트한 쿠션 타입으로 거실을 안락한 휴식 공간으로 만들어준다”며 “특히 관리가 쉬운 기능성 패브릭을 적용해 아이나 반려동물이 있는 가정에 추천한다”고 말했다.

한편 일룸은 플롭 출시를 기념해 공식몰 및 개인 SNS 계정 등에 포토 후기를 남기는 고객에게 사은품으로 14만원 상당의 ‘럼버쿠션’을 증정하는 후기 이벤트도 진행하고 있다. 해당 이벤트는 한정 수량으로 진행되며 재고 소진 시 종료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