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TV+ 오리지널 시리즈 ‘파친코’ 원작 소설, 판매량 15.2배 증가
애플TV+ 오리지널 시리즈 ‘파친코’ 원작 소설, 판매량 15.2배 증가
  • 데일리문화
  • 승인 2022.03.31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라딘에서 판매량이 증가한 원작 소설 파친코

애플TV+의 오리지널 시리즈 ‘파친코’의 인기에 힘입어 원작 소설인 파친코의 판매량이 많이 증가하고 있다.

알라딘 인터넷 서점은 2018년 출간된 소설 파친코 1, 2권의 최근 1주일(3월 22일~29일 기준) 합산 판매량이 지난해 동기 대비 15.2배 상승해 소설 분야 베스트셀러 1위, 종합 베스트셀러 3위와 4위에 각각 올랐다고 31일 밝혔다. 해당 도서의 주 구매층은 40대로 전체 구매자의 37.9%인 것으로 나타났다.

파친코는 재미교포 작가 이민진의 소설로 2017년 미국에서 출간돼 전미도서상 최종 후보작에 오르고 뉴욕타임스, USA투데이, BBC 등에서 ‘올해의 책’으로 꼽히는 등 큰 화제를 모은 책이다. 일제강점기 부산 영도에서 오사카로 건너가 4대를 걸쳐 살아온 재일 한국인들의 파란만장한 사연들을 담았으며, 구상부터 탈고까지 30년이 걸린 작품이다.

알라딘 해외 소설 담당 권벼리 MD는 “파친코는 애플TV가 1000억원의 제작비를 쏟아부은 대작으로 이민호, 윤여정, 김민하 등의 출연으로 국내에서 더욱 큰 화제를 모으고 있는 만큼 원작 소설인 파친코의 인기도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