앙상블 뷰티풀 랑데부 ‘End of Time 시간의 종말’ 뮤직비디오 발표
앙상블 뷰티풀 랑데부 ‘End of Time 시간의 종말’ 뮤직비디오 발표
  • 데일리문화
  • 승인 2021.12.29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간의 종말 뮤직비디오 오픈 포스터

한국 클래식 주역들이 모인 앙상블 뷰티풀 랑데부(예술감독 김가람)가 제작한 프랑스 현대 음악 거장 올리비에 메시앙(Olivier Messiaen)의 실내악 대작 ‘시간의 종말(End of Time)’ 뮤직비디오가 한국 시각으로 12월 30일 밤 10시 앙상블 뷰티풀 랑데부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다.

시간의 종말 프로젝트는 메시앙의 ‘시간의 종말을 위한 사중주’와 ‘검은 티티새(Merle Noir)’를 각색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상을 담아내면서 문화 예술계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킬 것으로 예상된다.

일상의 많은 부분이 온라인으로 옮겨지며 변하는 시간·공간의 개념 및 현상과 지구 환경의 급격한 변화 등 인류의 마지막 시대를 예고하는 내용으로 구성된 이번 작품은 실제로 제2차 세계대전에 참전해 포로수용소 생활을 하며 성서 ‘요한계시록’에서 영감을 받은 작곡가 메시앙의 의도를 반영하며, 전쟁과도 같은 혼돈한 시대에 ‘진정 영원한 것은 무엇인가’에 대한 질문을 던진다.

앙상블 뷰티풀 랑데부의 예술감독이자 피아니스트인 김가람은 “순수 예술의 본질은 건드리지 않되 전달하는 방식이 새로워져야 하는 시대가 왔다”며 “예술의 가장 큰 사회적 가치는 잠시 멈춰 생각하게 하는 인문학적 메시지를 던지는 것이고, 이를 통해 내면적 삶이 더 풍요로워지는 것이다. 이번 작품이 많은 사람에게 울림을 줄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앙상블 뷰티풀 랑데부의 시간의 종말 프로젝트는 김가람을 비롯해 국내외에서 활발히 활동하는 △클라리네티스트 김우연 △바이올리니스트 이깃비 △첼리스트 임재성 △플루티스트 황효진이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앨범은 모든 국내외 음원 사이트에 동시 발매된다. 이번 프로젝트는 앙상블 뷰티풀 랑데부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후원하며, 위드엔터테인먼트가 마케팅을 맡았고, 한국문화예술위 ‘온라인 미디어 사업’ 지원을 받아 제작됐다.

실내악에 대한 남다른 열정으로 음악을 통한 ‘멋진 만남, 아름다운 약속’을 만들어가는 앙상블 뷰티풀 랑데부는 세계를 무대로 활동해 온 한국의 젊은 음악인들이 모여 2017년 공식 창단됐다. 정기 연주회를 통해 진정성 있는 연주와 성숙한 호흡으로 호평받은 이들은 부산 국제 겨울 음악 페스티발, BPW Korea 여성 음악제를 비롯해 여러 초청 연주회에 Arto Noras, Laurent Korcia, Philippe Bernold 등 저명 대가들과 한 무대에 서며 실력을 입증했다.

이 밖에도 클래식 음악의 대중화를 위한 이들의 첫 프로젝트 앨범 ‘Garak’은 발매와 함께 온라인 차트 상위권에 진입하며 대중들에게 이름을 알렸고 성북구민을 위한 송년 음악회, 지구촌 소외된 이웃을 위한 자선 음악회 등 음악으로 사회적 나눔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다. 창단 이후 성장의 한계를 예측할 수 없는 행보를 이어가는 앙상블 뷰티풀 랑데부는 폭넓은 레퍼토리를 바탕으로 매년 10회가 넘는 공연을 하며 국내 음악계를 이끌 유망 단체로 주목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