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립북부장애인종합복지관, 제13회 노원구장애인미술전 개최
서울시립북부장애인종합복지관, 제13회 노원구장애인미술전 개최
  • 데일리문화
  • 승인 2020.11.12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립북부장애인종합복지관이 주최하는 제13회 노원구장애인미술전 ‘나눔과 소통의 미학(美學)전’이 16일부터 온라인을 통해 개최된다.

올해 13회째를 맞는 노원구장애인미술전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전시로 개최된다. 이 전시는 서울시립북부장애인종합복지관이 주최하며 노원발달장애인평생교육센터, 다운복지관,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 서울시립상이군경복지관, 평화종합사회복지관 총 6개 기관이 참여한다.

이 미술전에는 50여점의 작품이 전시되어 지역사회 주민에게 장애인 예술작품 감상의 기회를 제공하고 노원구에서 활동하는 장애인미술작가들에게 창작 발표의 기회를 마련해줌으로써 장애인미술의 발전과 예술 문화 증진에 기여한다.

서울시립북부장애인종합복지관 대표 작가 송00 님은 “예술이란 나의 미래”라며 “코로나19로 비대면(온라인) 전시회를 하게 되었지만 이렇게나마 관람객들과 만나게 되어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노원구 장애인 미술전은 매년 노원구 지역 내 장애인 예술작가들 및 지역주민이 함께 어울리는 문화의 장으로 장애인 예술인을 발굴하고 문화예술 발전을 위해 지속해서 앞장서고 있다.

이 미술전은 11월 16일을 시작으로 지역주민 누구나 온라인 전시관 아트코리아에서 감상할 수 있다. 또한 11월 16일부터 30일까지 2주간 전시 관람 후 설문조사에 참여한 선착순 500명에게는 소정의 상품을 지급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