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와 흡연, 대학 졸업생의 임금수준 기여도 분석결과 공개
음주와 흡연, 대학 졸업생의 임금수준 기여도 분석결과 공개
  • 데일리문화
  • 승인 2020.09.29 0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직업능력개발원(원장 나영선)은 지난 29일 ‘KRIVET Issue Brief’ 제194호 ‘대학 졸업 취업자의 음주와 흡연이 임금수준에 미치는 영향’을 발표했다.

한국직업능력개발원 발표에 따르면 대학 졸업 임금근로자는 월 평균 226만원 급여를 받고 있으며, 여자 졸업생은 남자 졸업생의 84.0% 수준으로 나타났다. 이 중에서는 서울권 소재 대학 졸업생의 월평균 급여가 가장 높은 편으로 나타났다.

전공계열 부분에서는 의약, 공학 계열에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다음으로 사회, 교육, 자연, 인문계열 순으로 나타났다. 반면 예체능 계열의 입금 수준이 가장 낮게 나타났다.

회귀분석결과 다른 조건이 같다면, 술을 주 3회~4회 이상 마시는 경우 임금수준이 평균 5.6% 이상 높고, 담배를 하루에 21개 이상 피우면 3.5% 이상 높았다.

한국직업능력개발원은 이러한 조사결과에 대해 관계중심의 노동시장 체제를 생산성 중심으로 개편하고, 음주·흡연에 대한 적절한 세금부과로 경제적인 이익을 상쇄할 수준의 소비억제 방안의 도입이 제기된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