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라매인터넷중독예방상담센터, 서울시와 대표 청소년들이 함께하는 동아리 활동 진행
보라매인터넷중독예방상담센터, 서울시와 대표 청소년들이 함께하는 동아리 활동 진행
  • 데일리문화
  • 승인 2020.09.27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라매인터넷중독예방상담센터(센터장:박세라)에서는 청소년 동아리 활동의 활성화를 위한 서울특별시 공모사업에 당선되어 센터 내 동아리 청소년들과 함께 다양한 활동을 운영한다.

보라매인터넷중독예방상담센터는 2012년부터 9년간 청소년과 함께하는 동아리 활동을 진행해왔다. 기본적으로 인터넷·스마트폰 중독 예방을 위한 캠페인부터 다양한 대안활동 제안 및 체험까지 모두 청소년의 의견을 반영한 동아리 활동에 힘써왔다.

특히 올해는 서울특별시의 ‘서울시청소년동아리지원사업’에 당선되며 보라매인터넷중독예방상담센터 내 동아리 청소년들이 서울시의 동아리 청소년으로 다양한 활동과 아이디어를 낼 수 있는 기회를 맞이했다. 청소년들은 기존 동아리 활동의 경험을 바탕으로 다양한 인터넷·스마트폰 대안활동 계획을 직접 세웠으며, 코로나-19에 따른 대면 활동의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비대면으로 진행 가능한 여러 활동을 제시했다.

현재까지 대면 및 비대면 활동으로 ‘관계형성 프로그램’, ‘2인 1조 레고’, ‘서울시청소년어울림마당참여’, ‘양말인형 만들기’, ‘팀별 방탈출 퀴즈제작’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기존과 달리 대부분의 활동이 비대면으로 진행되었음에도 동아리 청소년은 활동에 대한 높은 만족을 보이고 있다.

추후 비대면 동아리 활동의 활성화에 발맞추어 ‘비대면 진로체험’, ‘나도 성우다’, ‘떠나자! 온라인여행~’ 등 미디어의 순기능을 적극 활용할 수 있는 인터넷·스마트폰 대안활동 준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